본문으로 이동

골프뉴스 :: 골프관련 최신 뉴스를 확인해 보세요.

남녀혼성 골든블루위너스컵 4차결선 주말 개최

게시날짜 시간
2019.11.15
지난 위너스컵 3차 대회 우승자 순범준-정선아 페어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국내 유일의 남녀 혼성 스크린골프 대회 ‘2019 골든블루 위너스컵 4차 결선’이 이번주 열린다.

골프존은 오는 16일 대전 유성구 소재 골프존 조이마루 전용 경기장에서 총상금 7천만원에 우승상금 1500만원이 걸린 대회가 주말 개최된다고 밝혔다. 남녀 프로 간의 스크린골프 샷 대결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위너스리그’의 2019시즌 마지막 대회인 위너스컵 4차 대회는 투비전 프로 시스템으로 진행되며 예선을 거쳐 올라온 80명(남녀 각각 40명)의 선수들이 2라운드 36홀 포썸 스트로크 플레이 합산 방식으로 우승자를 가려낼 예정이다. 대회 코스는 용평 버치힐GC이다.

특히 이번 4차 대회는 지난 3차 대회와 달리 무작위 조 추첨을 통해 조가 편성되어 새롭고 다양한 팀 구성을 기대하는 많은 골프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조 편성은 11월 14일 유튜브 라이브를 통해 정해진다.

주목할 만한 선수는 지난 3차 대회 우승자인 정선아와 순범준, 매번 아쉽게 우승의 문턱을 넘지 못한 박단유, 최민혁 그리고 스크린의 왕자 최민욱 등이 있다. 대회가 거듭될수록 성장세를 보이는 신인들의 행보도 주목된다.



골프존 이벤트에 자주 참여하시나요?
결과보기